닫기

글로벌이코노믹

英 찰스 3세 국왕, 암 치료차 1주 만에 런던 복귀

공유
0

英 찰스 3세 국왕, 암 치료차 1주 만에 런던 복귀

영국 찰스 3세 국왕이 13일(현지시간) 암치료를 위해 부인 커밀라 왕비와 함께 샌드링엄 영지에서 런던으로 돌아왔다.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영국 찰스 3세 국왕이 13일(현지시간) 암치료를 위해 부인 커밀라 왕비와 함께 샌드링엄 영지에서 런던으로 돌아왔다. 사진=연합뉴스
영국 찰스 3세(75) 국왕이 암을 치료하기 위해 런던으로 돌아왔다.

13일(현지시간)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는오전 찰스 3세 국왕 부부가 버킹엄궁에서 인근 거처 클래런스 하우스로 이동하는 모습이 목격됐다고 보도했다.
잉글랜드 동부 노퍽주 샌드링엄 영지서 헬리콥터를 타고 버킹엄궁으로 복귀한 찰스 국왕은 런던에서 1∼2일간 머물며 암 치료를 받은 뒤 내부 회의를 몇 차례 할 것으로 전해졌다.

보좌진들은 국왕이 14일 총리 주간 접견을 대면으로 할 수 있기를 바라지만, 구체적 계획은 치료 후 반응을 본 뒤 결정될 전망이다.

한편, 영국 왕실은 지난 5일 국왕이 전립선 비대증 치료 중 암 진단을 받아 치료를 시작했다고 밝힌 바 있다.

국왕은 치료 다음 날인 6일 버킹엄궁에서 헬기로 샌드링엄 영지로 이동했으며, 지난 11일에는 샌드링엄 영지에서 교회 예배에 다녀오는 모습이 공개된 바 있다.


이용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iscrait@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