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고양시, 시내·마을버스 대표자와 '현안·역점사업' 대책 회의

공유
0

고양시, 시내·마을버스 대표자와 '현안·역점사업' 대책 회의

버스 정상 운행 위해 굴곡노선 개편 등 역점과제 의견 공유

고양특례시 관계자와 시내·마을버스 대표자 간 간담회. 사진=고양시이미지 확대보기
고양특례시 관계자와 시내·마을버스 대표자 간 간담회. 사진=고양시
고양특례시는 지난 19일 버스정책과 사무실에서 시내·마을버스 대표자와 주요 현안과 역점사업 논의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버스업계에서 계속되는 운수종사자 이탈로 인해 다수 노선들이 정상 운행에 어려움을 겪고 상황에서 대중교통 수요는 갈수록 폭증하고 다양화되고 있다. 이에 고양시는 똑버스 및 누리버스 운영 확대, 서울동행버스 노선 신청 등 이용자 불편 해소를 위해 노력해 왔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운수업체의 재정적 어려움과 고양시민들이 겪는 교통 불편 문제를 모두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굴곡노선 개편, 고양시 버스 준공영제 추진, 자율주행차 도입 등 올해 추진할 역점과제에 대해서 의견을 공유하며 깊이 있는 논의를 했다.

버스업체 대표들은 “고양시 대중교통 개선을 위한 협력관계를 다지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운수업계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자 하는 노력에 감사함을 전했다.

버스정책과장은 “관내 시내·마을버스 운수업체 관계자들의 애로점과 건의사항을 대중교통 정책에 반영하고, 고양시 특성에 맞는 노선체계 개편을 통해 이용자 편의를 위한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영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v40387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