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박승원 광명시장,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 연임

공유
0

박승원 광명시장,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 연임

부회장-박경귀 아산시장, 감사-이강덕 포항시장

박승원 광명시장이 제4대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에 연임됐다. (사진 왼쪽 세번째가 박승원 시장) 사진=광명시이미지 확대보기
박승원 광명시장이 제4대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에 연임됐다. (사진 왼쪽 세번째가 박승원 시장) 사진=광명시
박승원 광명시장이 제4대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에 연임됐다고 밝혔다.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지난 13일 광명무역센터에서 2024년 상반기 정기총회를 열어 현 협의회장인 박승원 시장의 연임을 결정했다.
협의회는 지방정부가 연대해 시민과 함께하는 자치분권을 실현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16년 1월 설립되었으며, 광명시를 비롯해 전국 23개 지방정부가 회원도시로 참여하고 있다.

민선 7기부터 자치분권을 시 최우선 과제로 삼아 시정을 운영해 온 박 시장은 2018년 협의회 사무총장, 부회장과 2022년 회장 권한대행을 거쳐 2023년부터 협의회장으로 활동해 왔다.

박 시장은 “대한민국을 나누어 지역이 되는 것이 아니라 지역이 모여 대한민국이 되는 것”이라며 “주민의 삶과 밀착된 지방정부에게 더 많은 권한과 책임을 부여하여 주민의 행복을 이루어 내는 것이 자치분권의 기본 정신”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역소멸이 익숙해진 지금 지방시대의 지방자치 실현은 어느 때보다 절실한 과제”라며 “여야 구분 없이 전국 지방정부가 함께 결속력 있게 연대하여 지방경쟁력을 강화하고, 위기를 기회로 삼아 재도약하는 협의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총회는 박경귀 아산시장, 최대호 안양시장, 장상길 포항부시장, 신종우 은평구 부구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협의회 창립 이후 주요 추진 성과, 2024년 주요 사업계획과 2023년 결산 및 감사결과, 협의회 조직강화 방안 등을 공유하고 의견을 나눴다.

이날 총회에서 협의회 부회장은 박경귀 아산시장이, 감사는 이강덕 포항시장이 각각 연임됐다.
한편, 광명시는 2018년 자치분권과 신설한 이후, 자치분권 기본계획 수립, 자치분권 포럼 ‘주민자치아리랑’ 도입, ‘주민자치의 이해’ 책 편찬, ‘지방자치법 바로알기’ 온라인 교육, ‘지방자치 어워드’ 개최 등 다양한 자치분권 확산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