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2024년 인천도시재생지원센터 공모사업 협약 통해 맞손

공유
0

2024년 인천도시재생지원센터 공모사업 협약 통해 맞손

4개 단체 선정, 원도심 환경개선 기대
도시재생 사후관리 지원 마중물 역할

2024년 인천 도시재생지원센터 공모사업 협약식.사진=인천도시공사
2024년 인천 도시재생지원센터 공모사업 협약식.사진=인천도시공사
인천광역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지난 13일 원도심 환경개선 및 도시재생 사후관리 지원을 위한 2024 인천도시재생지원센터 공모사업 협약식을 15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도시재생사업과의 연관성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주민협력사업으로 선정된 매화마을 주민협의체와 계산동 주민협의체 운영위원회, 도시재생기업 지원 사업으로 선정된 다소다 협동조합과 만수하랑 협동조합이 참석하여 실행계획에 따른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약속했다.
올해는 주민협력사업의 예산을 2000만 원에서 최대 7000만 원으로 늘려 신규 사업 발굴 및 원도심 환경개선의 효과성을 높이고, 도시재생기업 지원 사업을 신규 도입하여 최대 2500만 원까지 지원하는 등 규모를 확대하여 사후관리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인천광역시 도시재생지원센터 이일희 센터장은 “사업 종료 후에도 사후관리를 통해 단체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도와 도시재생의 지속성을 확보하겠다”라고 말했다.


최재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jm990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