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서비스, 설 연휴에도 수리 서비스 제공

공유
0

삼성전자서비스, 설 연휴에도 수리 서비스 제공

11일·12일 이틀간 서비스센터 9곳 운영… 휴대폰 긴급 수리 지원

삼성전자서비스 설 연휴 서비스 안내. 사진=삼성전자이미지 확대보기
삼성전자서비스 설 연휴 서비스 안내.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서비스가 설 연휴 기간 동안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수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오는 9일 부터 12일 까지 4일간 이어지는 설 연휴동안 긴급 수리가 필요한 고객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설 연휴 중 2월 11일 일요일과 대체공휴일인 12일에 서비스센터 9곳이 문을 열고 휴대폰, 태블릿 등 수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해당 지점은 갤럭시 사용자에 대한 서비스 강화를 위해 지난달 20일부터 운영 중인 △삼성강남 △홍대 △중동 △성남 등 '주말 케어 센터' 9곳이다.
운영 시간은 9시부터 18시까지다. 홈페이지 및 컨택센터를 통해 사전 예약한 고객에게 서비스가 제공된다. 연휴 기간 가전제품 고장으로 긴급 수리가 필요한 경우 출장서비스도 제공한다. △냉장고 △세탁기 등 사용이 불가능한 고장 증상이 주요 대상이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설 연휴에 대비해 홈페이지에 △제품 관리 요령 △고객이 많이 물어본 질문과 셀프 해결 방법 등을 게시하고, 컨택센터에서는 24시간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설 연휴 고객들이 삼성전자 제품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긴급 서비스를 제공한다"면서 "긴급한 점검이 필요한 경우 예약 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용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ngy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