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조스, 20억 달러 규모 아마존 주식 매각

공유
0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조스, 20억 달러 규모 아마존 주식 매각

제프 베조스 아마존 창업자 겸 이사회 의장.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제프 베조스 아마존 창업자 겸 이사회 의장. 사진=로이터
지분 매각 계획을 밝힌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의 설립자 제프 베조스(Jeff Bezos)가 지난 7일과 8일 양일에 걸쳐 아마존 주식 1199만7698주를 매각한것으로 알려졌다.

11일(현지시간) AP통신과 CNBC 등 주요 외신들은 이같은 사실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베조스 회장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에 아마존닷컴 주식을 처분했으며 매각액이 20억4000만달러(한화 약 2조7193억원) 규모라고 통지했다.

베조스 의장은 이번 아마존닷컴 주식을 100만주에서 320만여주에 달하는 5개 블록 거래를 통해 매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공개된 아마존 연차보고서에 따르면 베조스 의장은 아마존닷컴 보유주식 가운데 최대 5000만주를 향후 1년간 매각하는 계획이 담겼다. 매각 계획은 지난해 11월8일 결정됐으며 주식 매각은 2025년 1월31일까지 마무리될 예정이다.

이달 초 아마존닷컴 주가가 171달러 안팎인 점을 감안하면 베조스 의장의 매각 규모는 86억달러에 이른다.

베조스는 지난 1994년 아마존 서점을 설립했으며 현재 순자산이 1850억 달러로 세계 부자 랭킹 3위에 올라있다. 그는 아마존 2021년 최고경영자(CEO)에서 물러서고 로켓회사 블루 오리진와 자선활동 등 다른 사업에 몰두하고 있다.

일각에선 현재의 아마존 주가 추이를 감할 때 베조스가 지분 매각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경우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를 제치고 세계 최고 부자에 복귀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는다.

정성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h12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