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공공기관 사칭 불법대출 문자메시지 '주의경보'

공유
0


공공기관 사칭 불법대출 문자메시지 '주의경보'

center

금융감독원은 3일 공공기관, 은행 등을 사칭한 불법대출 문자메시지 피해 '주의경보'를 내렸다.

금감원에 따르면 불법 대출업체들은 서민금융진흥원과 KB국민은행 등을 사칭, "서민대출자 추가모집", "정책자금지원 서민대출 조건 대폭 완화" 등의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대량 전송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불법업체들은 공공기관과 유사한 명칭을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주로 페이스북에 서민금융진흥원, 한국자산관리공사 등을 사칭한 서민금융원, 국민자산관리공사 등 공공기관과 유사한 상호로 소비자들을 속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재무관리, 국민자금지원센터 등 합법적인 공공기관처럼 보이는 상호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문자 발신인을 국민은행, KB국민지원센터 등으로 함으로써 마치 KB국민은행이 문자를 전송한 것처럼 보이도록 현혹하고 있다.

NH농협은행, 신한은행, MG새마을금고 등 상호를 그대로 사용하는 경우도 확인됐다.

금감원은 서민금융진흥원 등 공공기관은 페이스북 등에 서민대출 상품을 직접 광고하거나 대출을 권유하고 있지 않으므로 이러한 불법대출 광고에 현혹되지 않도록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