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글과컴퓨터,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오피스SW부문 선정

공유
0


한글과컴퓨터,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오피스SW부문 선정

소프트웨어 강자에서 4차산업혁명 선두주자로

center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한글과컴퓨터가 22일 그랜드힐튼서울 호텔에서 개최된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시상식에서 오피스소프트웨어 부문에 선정됐다. 정재호 한글과 컴퓨터 연구개발상무(왼쪽)와 김길선 심사위원자이 기념 촬영을 했다. 사진=한글과 컴퓨터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한글과컴퓨터(대표 변성준, 이하 한컴)가 그랜드힐튼서울 호텔에서 개최된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시상식에서 오피스소프트웨어 부문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산업정책연구원(IPS)이 주최하는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은 기업경영실적, 브랜드가치, 고객만족,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등 평가 항목을 기준으로 서비스, 소비재, 내구재, 공공 등 각 분야에서 국내 산업 발전에 기여한 우수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 한다.
한컴은 창립 이래 30년간 자국어 오피스소프트웨어인 ‘한컴오피스’로 MS와 경쟁하며 30%대의 국내 오피스소프트웨어 시장 점유율을 유지하고 있다. 한컴은 독보적인 기술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해외에서도 MS오피스의 대체제로서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세계 최대 클라우드 기업인 미국의 아마존웹서비스(AWS)의 기업용 서비스 ‘워크독스’에 한컴 웹오피스를 탑재해 공급하고 있으며, 1억 명의 메일 가입자를 보유한 러시아 ‘메일닷알유’의 클라우드 서비스에도 MS오피스 대신 한컴의 웹오피스를 적용하는 등 해외 시장에서도 영향력을 공고히 하고 있다. 또한, 그룹 차원에서 한컴의 브랜드 인지도를 기반으로 인공지능 기반의 통번역기 ‘지니톡 고!’와 홈서비스 로봇 ‘토키’, 블록체인 기반 퀵서비스 플랫폼 ‘아니벌써’, IoT 기반 공유주차 플랫폼 ‘파킹프렌즈’ 등 신사업에서도 빠르게 시장을 선점하면서 4차산업혁명시대에 주목받는 기업으로 재평가받고 있다.

한컴 관계자는 “30년간 신뢰를 지켜온 한컴의 브랜드를 기반으로 새로운 생활 서비스를 구현하고,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나가겠다”며, “소프트웨어를 대표하는 브랜드로서 적극적이고,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브랜드의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