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24일 강원 북부산간 ‘대설주의보’, 4시 해제…고갯길 빙판길 유의

공유
0


24일 강원 북부산간 ‘대설주의보’, 4시 해제…고갯길 빙판길 유의

center
참고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


24일 오후 발령된 강원도 북부 산간지역의 대설주의보가 오후 4시를 기해 해제됐다. 중부 산간에는 기온이 낮아 내리던 비가 눈으로 바뀌어 떨어지고 있다. 이로 인해 설 명절을 맞아 이 지역을 방문하는 여행객을 차량 안전 운전등에 유의해야 한다.

영동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고 있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설주의보는 이날 오후 1시30분에 발령됐으며 4시에 해제됐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오후 1시30분 적설량은 미시령 3.5㎝, 진부령 0.5㎝를 나타냈다.

북부 산간의 동쪽 사면인 고성과 속초, 양양에는 1~5㎝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강수량은 삼척 13.5㎜, 삼척 궁촌 11.0㎜, 강릉 5.8㎜, 속초 5.7㎜, 동해 4.3㎜, 양양 3.0㎜, 고성 간성 2.0㎜ 등이다.

이승법 강원지방기상청 예보관은 "24일 밤 늦게까지 비와 눈이 내리겠고 중북부 산간에는 많은 눈이 쌓이겠다"며 "기온이 낮은 산간에서는 쌓인 눈이 얼어붙어 도로가 미끄럽고 낮은 구름대의 영향으로 안개가 끼면서 가시거리가 매우 짧아 고갯길 운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