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비보존제약, 알자틴캡슐 캐나다 수출 본격화

글로벌이코노믹

제약∙바이오

공유
0

비보존제약, 알자틴캡슐 캐나다 수출 본격화

NDMA 식약처 기준 통과해

비보존제약은 알자틴캡슐을 캐나다에 본격적으로 수출하기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알자틴캡슐 제품 모습. 사진=비보존제약
비보존제약은 알자틴캡슐을 캐나다에 본격적으로 수출하기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알자틴캡슐 제품 모습. 사진=비보존제약
비보존제약은 글로벌 제약기업 암비케어 캐나다와 '알자틴캡슐150㎎'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비보존제약은 위궤양 치료제 알자틴캡슐150㎎을 암비케어 캐나다에 공급하고 앰비케어 캐나다는 수출용 알자틴캡슐150㎎의 캐나다 판매를 맡는다.
알자틴캡슐150㎎은 니자티딘 성분의 H2 수용체길항제 계열 항궤양제다. 지난 2019년 일부 니자티딘 제제에서 허용 기준치를 초과한 NDMA가 검출되며 식약처의 자진 회수 권고에 따라 비보존제약 또한 알자틴캡슐 전 제품에 대한 자진 회수를 결정한 바 있다.

이후 비보존제약은 알자틴캡슐150㎎의 안전성 관리 기준을 강화했다. 제조일로부터 6개월 미만의 원료만 사용하며 원료 단계부터 엄격한 품질관리에 나섰다. 또한 출하되는 모든 제품을 대상으로 식약처가 고시한 시험법에 따라 NDMA 적합성 평가를 시행해 품질 적합성이 확인된 제품만 시장에 공급하며 차별성을 갖췄다.
비보존제약 관계자는 "캐나다는 우리나라와 달리 의약품에 대해 보험혜택 지원이 부족해 완제의약품의 수출 잠재력이 큰 시장이지만 시장 진입이 어려웠다"며 "안전성을 강화한 알자틴캡슐150㎎ 캐나다 수출 계약 체결을 통해 캐나다를 포함한 미주 시장 공략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