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금융, 5개 계열사 통합앱 '신한 슈퍼SOL' 오는 18일 출시

공유
0

신한금융, 5개 계열사 통합앱 '신한 슈퍼SOL' 오는 18일 출시

사진=신한금융그룹.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은 18일 오전 8시 '금융을 새롭게, 신한이 한다'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개발한 슈퍼앱 '신한 슈퍼SOL' 을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신한 슈퍼SOL'은 신한금융의 주요 그룹사인 ▲은행 ▲카드 ▲증권 ▲라이프 ▲저축은행 등 5개사 금융앱의 핵심 기능을 결합해 ‘한 곳에서 빠르게’, ‘다양한 기능을 융합해 편리하게’ 금융 업무를 볼 수 있는 통합앱이다.
'신한 슈퍼SOL'은 은행이체, 카드결제, 주식투자, 보험가입 등 사용자 경험을 고려한 통합 인터페이스를 통해 개별 앱 사용의 번거로움을 없애고 고객 편의성 및 만족도를 높이는 데 중점을 두고 설계됐다.

또한 그룹사 간 다양한 금융 서비스의 연계 및 확장을 통해 완결성 있는 통합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 접점을 확대하고 Lock-in 효과를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금융은 지난 1일부터 보름간 '신한 슈퍼SOL' 사전예약 이벤트에 참여한 40만명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고, 오늘 출시를 기념하는 이벤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총 세 가지로 진행되는 출시 이벤트는 ▲앱 설치 고객 모두에게 최대 5만 포인트를 지급하는 '슈퍼SOL 설치 이벤트' ▲출석퀴즈 등에 참여한 고객 중 5만명에게 1000 포인트를 지급하는 '포인트 모으기 이벤트' ▲금융 서비스 체험 고객 5만명에게 3000 포인트를 지급하는 '금융 서비스 체험 이벤트' 등으로 구성됐다.

또 '신한 슈퍼SOL'에서는 내년 1월부터 '신한 슈퍼SOL'을 통한 예적금, 전용 신용카드 등의 상품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그룹사별 특화 이벤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심플(simple)’, ‘이지(easy)’, ‘패스트(fast)’라는 수식어를 통해 ‘슈퍼 Solution’을 표방하는 '신한 슈퍼SOL'의 신규 광고 캠페인을 앱 출시와 함께 론칭하고, ‘신한의 금융 네트워크를 한 곳에 모아 금융을 새롭게 한다’는 신한금융의 슈퍼앱 전략을 담았다.

이번 '신한 슈퍼SOL' 광고는 글로벌 아티스트 그룹 ‘뉴진스’가 맡았다. 앞으로 신한금융그룹의 통합 모델로 활동하게 될 ‘뉴진스’는 ‘새로운 시도’를 통해 ‘혁신적인 이미지’로 미래세대에게 다가가기 위한 신한금융의 디지털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극대화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신한 슈퍼SOL'은 TV 및 인쇄, 옥외광고 등 다양한 미디어를 통해 광고 예정이며, 내일(18일) 오전 8시부터 그룹 유튜브 채널 통해 직접 만나볼 수 있다.


손규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bal4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