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보성군, 설 연휴 종합 대책 추진

공유
0

보성군, 설 연휴 종합 대책 추진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 분위기 조성에 총력

보성군은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군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비상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설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 한다. 사진=보성군이미지 확대보기
보성군은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군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비상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설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 한다. 사진=보성군


전남 보성군은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군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비상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설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 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연휴 동안 본청은 8개 반 68명, 12개 읍면은 48명으로 등 총 116명이 편성됐다. 투입된 인원은 교통‧물가‧연료공급, 가축방역, 생활 쓰레기·상하수도, 보건, 재해‧재난‧안전, 산불 등 8개 분야를 관리하며, 상황실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한다.

특히, 귀성객들의 고향 방문에 불편이 없도록 생활민원을 꼼꼼히 챙기는 것은 물론 보건소, 보건진료소, 종합병원 등 응급의료 체계를 구축하고 당번약국을 지정 운영한다.

또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및 보성사랑상품권 이용을 적극 권장하고 관내에서 생산되는 우리 농특산물 사주기 및 팔아주기 운동을 위해 ‘보성을 다(茶,多)담다’ 제작 등 온·오프라인 판촉 활동을 전개한다고 덧붙였다.

군 관계자는 “명절 연휴로 많은 귀성객과 관광객 방문이 예상되어 군민과 방문객 모두가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빈틈없는 종합상황실 운영과 시설 운영에 집중하겠다.”라면서, “설 연휴를 맞아 고향을 방문하는 출향 향우와 군민들이 든든한 고향의 기운을 받아 한 해의 소망과 다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연휴 기간 방문하는 관광객과 귀성객을 위해 4개 부서 14개 시설, 200여 명의 인력을 투입해 제암산자연휴양림, 전남권환경성질환 예방관리센터, 율포해수녹차센터 등의 공공시설물은 이용자 편의를 위해 연휴 전 기간 정상 운영한다.


김선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assion125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