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파주시, 공릉천 일대 생태계교란 야생식물 제거 활동

공유
0

파주시, 공릉천 일대 생태계교란 야생식물 제거 활동

생물다양성의 날 맞아, 민관군 100여 명 참여

공릉천 일대 생태계교란 야생식물 제거 활동 후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파주시 이미지 확대보기
공릉천 일대 생태계교란 야생식물 제거 활동 후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파주시
파주시는 지난 22일 국제 생물다양성의 날을 맞아 공릉천 일원에서 민관군이 함께 대대적인 생태계 교란 야생식물 제거 활동을 벌였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시청 공무원과 9사단 28여단 1대대 소속 군 장병들과 사회단체, 민간기업 등 기관·단체 관계자 등 모두 100여 명이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작업이 펼쳐진 공릉천 칠간다리 밑 다목적광장 부근 천변 지역은 대표적인 생태계 교란종으로 손꼽히는 단풍잎돼지풀, 가시박, 환삼덩굴 등이 해마다 무성한 군락을 이루며 주변 식생을 위협하고, 천변의 미관을 해칠 뿐 아니라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등 폐해가 적지 않다.

지난 4월부터 파주시는 이 일대 약 6000㎡ 가량의 초지를 생태계 교란 야생식물 제거 시범지역으로 설정하고 민관군 협력을 통한 집중 정화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또한 시범지역과는 별도로 각 읍면동 지역에서도 ‘생태계 교란 야생식물 제거의 날’을 정해 지속적인 생태계 교란종 퇴치 작업에 동참하고 있다.

조윤옥 환경지도과장은 “파주 전역 어느 곳에서도 생태계 교란 야생식물이 발붙이지 못하도록,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겠다”며 “자생식물과 자연환경을 보전하고 생물다양성 증진과 지속가능한 생태계 확보를 위해 파주시민들 모두가 함께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강영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v40387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