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S그룹 회장 지목 받은 이석우 두나무 대표 "마약, 절대 시작 마세요"

공유
0

LS그룹 회장 지목 받은 이석우 두나무 대표 "마약, 절대 시작 마세요"

두나무 이석우 대표가 마약 근절을 위한 '노 엑시트(NO EXIT)' 캠페인에 참여했다. 사진=두나무이미지 확대보기
두나무 이석우 대표가 마약 근절을 위한 '노 엑시트(NO EXIT)' 캠페인에 참여했다. 사진=두나무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는 이석우 대표가 마약 예방을 위한 '노 엑시트(NO EXIT)'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27일 밝혔다.

'노 엑시트' 캠페인은 경찰청이 마약퇴치운동본부와 관계부처 합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마약 범죄 예방 온라인 캠페인이다. 마약에 대한 심각성을 일깨우고, 마약 중독을 방지하기 위한 취지로 시작됐다.
캠페인은 인증사진과 함께 다음 주자 2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석우 대표는 구자은 LS그룹 회장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동참했으며, 다음 릴레이 참여자로 한국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재단(RMHC) 고가영 부회장과 배우 김수로를 추천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개인 뿐만 아니라 가족과 사회공동체까지 파괴하는 마약 범죄가 근절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캠페인에 동참했다"며 "캠페인의 취지에 깊이 공감하고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 사회가 마약에 대한 심각성을 깨닫는 한편 경각심을 고취시키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두나무는 국내 최대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블록체인 전문 기업으로 자산관리 분야에서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상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anghoon@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