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개인정보위, AI 운영 기업 실태점검…네이버·챗GPT 등 10여곳

공유
0

개인정보위, AI 운영 기업 실태점검…네이버·챗GPT 등 10여곳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명패. 사진=개인정보보호위원회이미지 확대보기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명패. 사진=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는 국내외 주요 인공지능(AI) 서비스를 운영하는 정보통신(IT) 기업 10여곳을 대상으로 사전 실태점검을 실시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진행한 이번 점검은 최근 활성화되고 있는 인공지능 기술에 대한 개인정보 침해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인정보위는 점검 과정에서 개인정보 보호 취약성이 발견된 기업에 대해서는 시정을 권고할 방침이다.

점검 대상은 챗GPT와 네이버 등 10여곳으로 알려졌다.

네이버 관계자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개인정보위 실태 점검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밝혔다.

개인정보위 관계자는 "점검이 언제 종료될지는 미정이며, 시정이 필요한 부분이 발견될 경우 이에 걸맞은 조치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태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host42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