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식품, 청주시와 ‘종이팩 자원순환 위한 업무협약’ 체결

공유
0

정식품, 청주시와 ‘종이팩 자원순환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일반팩 및 멸균팩 분리배출 수거 및 운반 체계 확립을 위해 협력 예정

정식품은 종이팩 자원순환 체제 구축을 위해 청주시를 등 3개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정식품이미지 확대보기
정식품은 종이팩 자원순환 체제 구축을 위해 청주시를 등 3개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정식품
정식품은 충북 청주시와 ‘종이팩 자원순환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일반팩과 멸균팩에 대한 분리배출, 수거체계를 확립하고 자원순환사회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지난 15일 오전 청주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정식품과 청주시, 창우RS, 사단법인 한국멸균팩재활용협회 관계자가 참석했다.
정식품은 이번 협약에 따라 종이팩 재활용를 위해 일반팩 및 멸균팩의 분리배출 수거·운반 체계를 구축하는 데 적극 협력키로 했다. 종이팩 분리배출에 참여한 공동주택에 연간 약 1000만원 상당의 제품을 정식품이 지원하는 방식이며, 청주시는 종이팩 수거체계 구축에 참여할 공동주택의 선정과 홍보를 담당한다.

이외에 창우RS는 공동주택에서 배출된 종이팩을 수거해 일반팩과 멸균팩을 선별하며 한국멸균팩재활용협회는 공동주택의 종이팩 수거함 설치 비용을 지원할 방침이다.

환경업계에 따르면 우유와 주스, 두유 등의 포장재로 널리 쓰이고 있는 종이팩은 종이류에 섞여 배출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재활용률이 저조하다. 이에 일반팩과 멸균팩을 분리배출하는 것만으로도 자원순환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식품 관계자는 “종이팩 자원순환 활성화를 통해 자원순환도시 청주시와 함께 지속가능한 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종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eojy7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