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환절기 피부관리?’…'지루성피부염'부터 확인해야

공유
0


‘환절기 피부관리?’…'지루성피부염'부터 확인해야


center
송정호 하늘마음한의원 청주점 원장은 “지루성피부염 등은 각질이 일어나고 마른버짐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런 것이 자칫 피부 트러블 등으로 오인할 수 있으니 증상이 나타나면 자세한 관찰과 함께 전문의의 진단이 필요하다”라고 조언했다. 송정호 원장이 내원어린이 환자의 상태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하늘마음한의원 청주점

겨울철 난방용품 사용이 점점 증가하고 기온이 오르락 내리락 하면서 일상생활에서 환절기 피부 관리가 고민이 되는 요즘이다.

특히 요즘처럼 날씨가 건조하고 추운 계절에는 피부에 울긋불긋 홍조가 생기기 쉬운데 단순히 환절기 피부 트러블로 오인하는 경우가 많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지루성피부염은 피지가 많이 올라오는 부위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피부질환 중 하나로, 붉은 병변을 띠며 가려움증과 각질을 동반한다. 뾰루지, 각질, 피지 등이 나타나며 가렵다는 특징을 가진다.

이런 지루성피부염은 주로 두피, 눈썹, 코 주변, 등의 부위에 발생한다. 지루성피부염 등의 피부질환은 피부뿐만 아니라 두피에서 지루성두피염이 나타날 수 있으며 피부질환이 발생하게 된 원인부터 점검하는 것이 좋다는 설명이다.

송정호 하늘마음한의원 청주점 원장은 “4중 독소는 장에 독소가 생기면서 발생하게 된다. 필요 이상의 음식물이나 혹은 정제되지 않은 음식물 등을 섭취하면서 장에서 미처 해독하지 못하는 독소들이 간에서 혈액으로 흘러 들어가고 피부에까지 전달되면서 피부질환이 나타나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송정호 원장 또 “지루성피부염 등은 각질이 일어나고 마른버짐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런 것이 자칫 피부 트러블 등으로 오인할 수 있으니 증상이 나타나면 자세한 관찰과 함께 전문의의 진단이 필요하다”라고 조언했다.

이런 지루성피부염은 환경적 요인, 인체 면역학적 요인, 유전적 요인 중 면역학적 요인에 의해 발병하는 것이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만큼 인스턴트 음식 등 체내에 독소가 쌓이지 안도록 적절한 식이요법과 함께 4중 독소를 해결하는 단계별 치료를 진행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전문의들은 당부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