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품질 타협 않는다"…bhc그룹, 슈퍼두퍼 글로벌 1호점 오픈

공유
0

"품질 타협 않는다"…bhc그룹, 슈퍼두퍼 글로벌 1호점 오픈

육즙 가득 패티·스페셜 메이드 번으로 '차별화'
프리미엄 버거 시장 정조준…사업 확대 계획

슈퍼두퍼 글로벌 첫 매장 오픈을 기념한 기자간담회에서 임금옥 bhc그룹 대표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송수연 기자이미지 확대보기
슈퍼두퍼 글로벌 첫 매장 오픈을 기념한 기자간담회에서 임금옥 bhc그룹 대표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송수연 기자
"품질에 타협하지 않고 슬로우푸드 가치를 담아 미국 본토의 맛을 재현했습니다. 슈퍼두퍼는 한국 정서에 맞는 다양한 메뉴로 앞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31일 임금옥 bhc그룹 대표는 미국 서부지역 샌프란시스코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수제버거 브랜드 '슈퍼두퍼(Super Duper)' 론칭을 기념한 기자간담회에서 슈퍼두퍼 버거를 이 같이 소개했다.
이날 bhc그룹은 11월 1일 서울 서초구 신논현역 인근에 슈퍼두퍼의 글로벌 1호점을 공식 오픈하고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글로벌 첫 매장인 '슈퍼두퍼 강남점'은 총 120석 규모로 복층구조로 돼 있다. 매장은 오렌지컬러와 따뜻한 조명으로 채워 샌프란시스코 현지 감성을 담았다.

bhc그룹이 야심차게 선보이는 슈퍼두퍼는 쥬이시한 프리미엄 수제버거로 미국 현지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브랜드다. 육즙 가득한 패티와 스페셜 메이드 번은 맛의 차별화를 보이고 있다. 또 미국 현지 스페셜 슈퍼 소스, 직접 담근 피클, 신선한 원재료 사용으로 슬로우 푸드 가치를 담아냈다.

미국 현지의 맛을 그대로 구현하기 위해 bhc그룹 R&D 연구원이 직접 미국 현지 패티 공장에 방문, 패티 가공 기술을 전수받는 등의 노력도 기울였다.

뿐만 아니라 아우어 베이커리와 협업해 수제 번, 슈퍼소스 등 대부분의 식재료를 현지와 동일한 규격과 시스템 적용을 위한 기술제휴까지 완료했다.

슈퍼두퍼의 시그니처 메뉴와 음료들. 사진=송수연 기자이미지 확대보기
슈퍼두퍼의 시그니처 메뉴와 음료들. 사진=송수연 기자

'슈퍼두퍼 강남점'은 이러한 슈퍼두퍼의 슬로우푸드 철학을 담은 버거 7종과 사이드 메뉴 4종을 비롯해 쉐이크, 스파클링, 커피 등 음료를 포함해 샌프란시스코의 감성과 라이프스타일이 깃든 다양한 메뉴를 선보인다.

트퍼플버거는 이탈리아산 생트러플을 사용해 90일간 숙성을 거쳐 만들어진 트러플 버터와 볶은 포토벨로 버섯이 조화를 이룬 버거로 트러플 풍미를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슈퍼두퍼의 시그니처 메뉴다.

'슈퍼 더블버거'는 내추럴 비프 패티와 체다치즈를 더블로 쌓아 육즙을 가득 느낄 수 있다. 이외에도 싱글 패티에 부드러운 달걀 프라이와 베이컨을 얹고 프레시 갈릭소스로 맛을 더한 '베이컨 에그 온 버거'는 한국인에 입맛에 맞췄다.

버거 가격은 8900원부터 1만3900원까지며 다양한 메뉴로 라인업을 갖춰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bhc그룹 관계자는 "오랫동안 기다린 샌프란시스코를 대표하는 쥬이시한 프리미엄 수제버거 슈퍼두퍼를 국내 소비자들에게 처음 선보이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슈퍼두퍼 강남점 오픈으로 그동안 느끼지 못했던 수제 햄버거에 대한 새로운 경험을 하실 수 있을 것"이라며 "최고의 품질과 맛은 물론 트렌드에 맞는 공간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이 경험하고 즐기고 공유하고 싶은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수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sy12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