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크라이나 최고 부자, 유럽 인권재판소에 러시아 소송 제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비즈

공유
0

우크라이나 최고 부자, 유럽 인권재판소에 러시아 소송 제기

파괴된 아조프스탈 철강 공장 전경.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파괴된 아조프스탈 철강 공장 전경. 사진=로이터
우크라이나 최고 갑부인 리나트 아흐메토프(Rinat Akhmetov)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공격해 자신의 재산권을 침해했다고 주장하며 유럽인권재판소(European Court of Human Rights)에 러시아를 고소했다.

27일(현지 시간) 발표된 성명서에 따르면 아흐메토프는 러시아의 마리우폴 인프라 파괴와 아조프스탈 철강 단지에 가해진 폭격을 증거로 제시했다.
아흐메토프가 100% 지분을 가지고 있는 복합 광산기업 '시스템 캐피털 매니지먼트(SCM)'는 아조프스탈 철강 단지를 소유하고 있다. 마리우폴과 아조프스탈 철강단지는 러시아의 공격으로 인해 도시가 거의 폐허가 되는 큰 피해를 입었다.

우크라이나 최고 갑부 리나트 아흐메토프. 사진=로이터
우크라이나 최고 갑부 리나트 아흐메토프. 사진=로이터
세계 억만장자 지수에서 순자산이 70억달러(약 9조 원)으로 추정되고 있는 아흐메토프는 판사들에게 러시아가 SCM의 자산을 봉쇄, 약탈 및 파괴하는 것을 막기 위해 임시 조치를 취해달라고 요청했다.
아흐메토프는 "악을 처벌하지 않을 수 없다. 우크라이나와 우크라이나인들에 대한 러시아의 범죄는 엄중하며 죄를 지은 자들은 책임을 저야 한다"고 언론에 인터뷰했다.

이번 아흐메토프의 소송은 우크라이나가 국제 법원에 러시아 침공 중 발생한 전쟁 범죄에 대해 800억달러(약 102조 원)의 배상금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한 후 얼마 뒤에 나온 것이다.


김다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2426w@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