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토요타, 올스톱했던 일본 공장 14곳 30일까지 가동 재개

공유
1

토요타, 올스톱했던 일본 공장 14곳 30일까지 가동 재개

토요타자동차 로고.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토요타자동차 로고. 사진=로이터
토요타자동차는 30일(현지시간)까지 일본내 전체 14개공장의 가동을 순차적으로 재개한다.

닛케이(日本經濟新聞) 등 외신들에 따르면 토요타자동차는 12개공장에 대해서는 이날 아침부터 정상가동하고 나머지 2개 공장에 대해서는 오후에 가동키로 했다고 밝혔다.
토요타자동차는 부품을 발주처리하는 시스템 결함 영향으로 29일 아침부터 공장가동을 중단해 전체 14곳 공장으로 가동중단을 확대했다.

토요타에서는 2022년3월기에 부품업체인 고지마(小島) 프레스공업이 사이버공격을 받아 일본내 전공장 가공을 중단했다. 이번 시스템 결함의 구체적인 원인은 조사중이지만 ‘사이버공격에 따른 것은 아니라고 판단하고 있다고 토요타측은 설명했다.

시스템 결함은 지난 28일에 발생했다. 29일 아침부터 12곳 공장의 25개 라인의 가동이 중단됐으며 이후 중단대상이 확대됐다.

히노(日野)자동차는 이날 토요타 위탁 차량과 소형트럭 등 차량을 조립하는 하네무러(羽村)공장의 생산을 중지했다. 엔진을 생산하는 군마(群馬)현 오타(太田)시 닛타(新田) 공장의 가동도 중단했다.

히노자동차도 이들 공장에 대한 가동을 이날부터 재개키로 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