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B, 'SmartWAN' 서비스 출시…양자난수 '강력 보안' 자랑

글로벌이코노믹

ICT

공유
0

SKB, 'SmartWAN' 서비스 출시…양자난수 '강력 보안' 자랑

SK브로드밴드가 B2B 보안 서비스 'SmartWAN'을 출시했다. 사진=SK브로드밴드이미지 확대보기
SK브로드밴드가 B2B 보안 서비스 'SmartWAN'을 출시했다. 사진=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가 AI 및 제로트러스트 보안 기반의 기업용(B2B) 서비스 'SmartWAN'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SmartWAN'은 소프트웨어 방식으로 다양한 인터넷 연결 서비스를 비용 효율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SD-WAN(소프트웨어 정의 광대역 네트워크, Software-Defined Wide Area Network) 기반으로 제공된다.
전 세계 600여 통신거점(PoP, 상호 접속 위치)을 통해 기업 고객이 원하는 구간에서 빠르고 안정적인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구축에 시간과 비용이 드는 전용 회선보다 효율적이고 즉시 설치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AI 기반으로 글로벌 인터넷 구간의 연결 경로를 최적화해 더 우수한 통신 품질을 서비스한다. 아울러 'SmartWAN'은 기업 고객이 기존 인프라에서 사용하던 전용회선이나 유무선 인터넷, 위성 등을 끊김 없이 하나의 회선처럼 사용할 수 있는 뛰어난 연동 기술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기존 전산실과 클라우드, 사스(서비스형 소프트웨어, SaaS) 환경을 안전하게 통합해 사용할 수 있다.

네트워크에 연결된 모든 장치의 보안성을 더욱 강화했다는 점도 눈에 띤다. SD-WAN 서비스에 SK텔레콤의 SDP(소프트웨어 정의 경계, Software Defined Perimeter) 기술을 더해 양자난수생성(QRNG) 방식으로 예측 불가능한 순수 난수키를 발생시킨다. 엔드 투 엔드(End-to-End) 암호화를 통해 기업 고객의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서 마련됐다.

'SmartWAN'에 적용된 SDP 기술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의 제로트러스트 가이드라인 1.0을 모두 충족하기도 했다. 제로트러스트란 네트워크가 이미 침해된 것으로 간주하고 "절대 믿지 말고 계속 검증하라"는 새로운 보안 개념을 가리킨다.

제로트러스트 가이드라인은 △강화된 인증(아이디/패스워드 외에도 다양한 인증정보를 활용한 다중인증 등 지속적인 인증을 포함) △마이크로 세그멘테이션(서버, 컴퓨팅 서비스 등을 중심으로 하는 작은 단위로 분리) △소프트웨어 정의 경계(소프트웨어 기반으로 보호 대상을 분리·보호할 수 있는 경계를 만들 수 있어야함)를 핵심 원칙으로 제시하고 있다.

김주영 SK브로드밴드 Connectivity CO 담당은 "SmartWAN을 통해 기업이 필요로 하는 통신 회선의 안정성과 제로트러스트 보안을 통합 제공함으로써 디지털 전환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 기업 고객의 요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기술을 선도하고 맞춤형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겠다"라고 밝혔다.


편슬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yeonhaey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