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업계 대표단, 호국 보훈의 달 맞아 백령도 해병부대 방문

기사입력 : 2017-06-27 15:1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 앞줄 왼쪽 네번째부터 권용원 키움증권 대표, 유재은 국제자산신탁 회장 , 정수용 해병대 제6여단장, 황영기 금융투자협회 회장, 김해준 교보증권 대표, 기동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대표, 이윤규 DGB자산운용 대표, 전길수 슈로더투자신탁운용 대표, 김준호 금융투자협회 자율규제위원장.

[글로벌이코노믹 유병철 기자]
한국금융투자협회와 금융투자업계 대표단이 백령도 해병부대를 방문했다.

금투협은 27일 금융투자업계 대표단과 함께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서해 최북단 백령도 해병부대를 방문, 국군장병들을 위문하고 위문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위문단에는 황영기 금융투자협회 회장, 김준호 자율규제위원장, 한창수 전무, 김철배 전무와 김해준 교보증권 대표,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 원종석 신영증권 대표, 임태순 케이프투자증권 대표, 기동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대표, 권용원 키움증권 대표, 이윤규 DGB자산운용 대표, 전길수 슈로더투자신탁운용 대표, 이호길 아쎈다스자산운용 대표, 이규엽 한국대성자산운용 대표, 송진호 KR선물 대표, 유재은 국제자산신탁 회장 등 총 16명이다.

위문단은 이날 부대본부와 경계초소 등을 찾아 국토방위에 여념이 없는 국군장병들을 격려하고 천안함용사 위령비에 참배했다.

황영기 금투협 회장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계는 국가안보에 대한 신뢰가 있어야 국내외 투자자들이 마음 놓고 투자할 수 있다”라며 “최전방 해병대 장병들을 직접 만나, 자신감에 찬 모습을 보니 마음 든든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국군장병들의 노고가 헛되지 않도록 후방에서 안심하고 경제발전에 진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유병철 기자 ybsteel@g-enews.com 유병철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