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사(死)호선 중앙역' 올해 3번째 투신자살…스크린도어는 언제?

기사입력 : 2017-12-04 14: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오재우 기자]


4호선 중앙역에서 4일 오전 7시 경에 80대 남성이 전동차에 치여 사망했다..

이번 사고로 상하행선 전동차가 1개선로로 교행하면서, 열차가 지연 운행돼 출퇴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지난 8월 50대 남성과 22세 여성이 투신한 사고에 이어 올해 3번째 사고다.

당시 누리꾼들은 빈발하는 스크린도어 설치가 시급하다는 목소리를냈다.

빈발하는 투신 사고에도 중앙역은 아직도 스크린도어 공사가 진행중이다.

지난 8월 31일 한국철도시설공단은 11월 말까지 스크린도어를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공단측은 ‘공사가 야간에만 시행(작업시간 01:00~04:30, 3시간 30분)’됨에 따라 안정성 및 작업시간 확보가 어려운 실정이라 다소 늦어질 예정이다‘고 말했다.

center
4일 서울 지하철 4호선 안산중앙역서 80대 남성이 전동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SBS화면 캡처




오재우 기자 wodn575@naver.com 오재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