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생명, 포항 지진피해 주민에 후원금 1000만 원 전달

공유
0


신한생명, 포항 지진피해 주민에 후원금 1000만 원 전달

center
성대규 신한생명 대표(가운데)가 포항시 지역주민을 돕기 위한 후원금 1000만 원을 이강덕 포항시장(오른쪽)에게 전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포항시 지역주민을 돕기 위해 후원금 1000만 원을 포항시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포항권역에 지진피해가 발생한지 어느덧 1년 8개월이 지났지만 일부 이재민은 아직도 시민체육관에 마련된 임시구호소에서 힘들게 생활하고 있다.
이에 신한생명은 이재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의 온정을 전하고자 후원금을 마련했다. 지난 16일에는 포항시 남구에 위치한 포항시청에서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이강덕 포항시장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후원금 1000만 원을 전달하는 자리를 가졌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그동안 포항시 지역주민들께서 신한생명을 많이 아끼고 성원해 주신 덕분에 당사 포항지점이 대형점포인 PREMIER 지점으로 승격됐다”며 “이에 지역주민께 감사의 마음을 전할 방법을 찾던 중 2017년에 발생된 지진으로 아직도 공동시설에서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지역주민이 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조금이나마 온정의 마음을 전하고자 후원금을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생명은 각종 재난재해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돕기 위해 신한은행, 신한카드, 오렌지라이프 등 신한금융그룹 계열사들과 힘을 합쳐 금융지원을 하고 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