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충북도립대, '충정권 명문 평생직업대학' 비전 담은 중장기 발전계획 발표

공유
0


충북도립대, '충정권 명문 평생직업대학' 비전 담은 중장기 발전계획 발표

'먹공놀공', 각 학과의 특성에 따른 먹거리트랙,공무원트랙, 놀이트랙, 공학트랙 제공

center
충북도립대가 '충청권 명문 평생직업대학'로 거듭나는 비전이 포함된 중장기 발전계획(I-BRANDS 2023)을 23일 발표했다. 사진=충북도립대
충북도립대학교가 '충청권 명문 평생직업대학'로 거듭나는 비전이 포함된 중장기 발전계획(I-BRANDS 2023)을 23일 발표했다.

공병영 도립대 총장은 기자간담회에서 "학령인구 감소에 따른 대학 입학자원 감소와 4차 산업혁명 시대 도래 등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자는 취지에서 중장기 발전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도립대는 특히 충청권 명문 평생직업교육이라는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인프라 ▲직업교육 ▲지역공헌 ▲평생교육 ▲산학협력 ▲특성화 ▲학생역량 이라는 7대 발전목표를 수립, 23대 추진전략과 78개 이행과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윤리적 사회인과 실용적 창조인, 전문적 기술인의 3개 인재상이라는 핵심역량모델을 설정해 지역산업기반의 실용전문직업인 양성에도 힘쓸 계획이다
중기발전계획에는 '먹공놀공' 이라는 특성화를 설정해 각 학과의 특성에 따른 먹거리트랙과 공무원트랙, 놀이트랙, 공학트랙을 만들었다.

도립대는 '2019학년도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을 통해 오는 2021년까지 45억 원을 지원받는다. 이를 통해 교육분야 분야를 비롯한 지역평생학습문화 혁신분야 추진, 중기발전계획과 연계된 사업에 투자한다.

이와 함께 ▲평생교육 프로그램 강화▲지자체 수탁 센터 운영▲평생교육▲도시재생사업 참여▲개방형 창의융합공간 제공▲봉사활동 등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도 이바지한다.

사업비 440억 원을 들여 오는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대학 기숙사에는 500명의 학생이 거주해 지역 상권 활성화를 높인다.

공 총장은 "충북도립대는 충북의 유일의 공립대학으로서, 앞으로 지역 사회와의 상생발전은 물론 생산적 복지에 기여해 지역에 다가가는 대학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