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조훈 지니뮤직 대표, 업계 최초 무역의날 ‘산업포장’ 수훈

공유
0


조훈 지니뮤직 대표, 업계 최초 무역의날 ‘산업포장’ 수훈

가상형 실감 음악 콘텐츠 개발·케이팝 음원 대량 수출…산업 공로 인정

center
조훈 지니뮤직 대표가 업계 최초로 무역의날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조훈 지니뮤직 대표가 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56회 무역의날’ 시상식에서 ‘산업포장’을 수훈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에서 주최하는 무역의 날 시상식은 매년 해외 시장의 개척과 수출의 증대에 획기적으로 기여한 업체와 유공자를 선정해 시상·포상하는 행사다.

이날 시상식에서 지니뮤직은 ‘300만 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으며, 조 대표는 산업포장을 받았다.

지니뮤직은 "‘가상형 실감 음악 콘텐츠’ 개발 성과와 케이팝의 가치를 적극적으로 글로벌 음악 시장에 전파한 공로를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산업포장’ 수훈과 ‘300만 불 수출의 탑’ 수상을 동시에 이뤄낸 것은 업계에서 지니뮤직이 처음이다.

지니뮤직은 가상형 실감 음악 콘텐츠 개발로 음악 산업의 새로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했으며, 케이팝 음원의 대량 수출로 한국 음악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며 글로벌 진출 영역을 확장했다는 성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향후 지니뮤직은 초고화질 VR(가상현실) 기술을 기반으로 한 가상형 실감 음악 콘텐츠의 상용화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내년 정부가 강조하는 실감형 콘텐츠 산업 분야를 선도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지니뮤직은 "2018년 7월부터 2019년 6월까지 1년간 해외 음악 플랫폼사에 음원을 유통하며 공급을 확대해 480만 달러(약 57억 원) 이상의 수출 실적을 달성했다"면서 "꾸준히 다져온 음원 콘텐츠 유통 역량과 네트워크 인프라를 기반으로 지난해 추진한 CJ디지털뮤직과의 합병 성과를 더한 결과물"이라고 자평했다.

현재 지니뮤직은 중국과 일본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시장뿐만 아니라 아프리카와 남아메리카 등 제3세계 시장으로의 진출을 모색 중이다.

조 대표는 “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서비스의 혁신을 이끌어 온 음악산업의 선두주자로서 공식 인정받아 매우 기쁘다”며 “내년에도 고객에게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는 실감형 콘텐츠를 더욱 고도화시키며 이를 발판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