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에버랜드 통합 멤버십 '솜사탕', 3개월만에 회원 400만명 돌파

공유
0

에버랜드 통합 멤버십 '솜사탕', 3개월만에 회원 400만명 돌파

에버랜드 솜사탕 400만 돌파  /사진=삼성물산이미지 확대보기
에버랜드 솜사탕 400만 돌파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지난해 11월 출시한 통합 멤버십 프로그램 '솜사탕' 회원수가 석 달 만에 400만명을 돌파했다.

7일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에 따르면 솜사탕은 에버랜드, 캐리비안 베이, 홈브리지 등 에버랜드 리조트를 이용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적용되는 통합 멤버십 제도다. 할인·적립 등 다양한 혜택이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입소문 나며 회원수가 단기간에 급증했다.
기존에는 정기권 고객(옛 연간회원)들만 포인트 적립을 받을 수 있었으나, 솜사탕에 무료 가입하면 햇빛, 달빛, 꿈빛, 물빛, 별빛 총 5단계 등급이 이용 실적에 따라 부여된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다양한 할인 혜택뿐 아니라 에버랜드에서 이용한 금액의 최대 8%까지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솜' (포인트)이 적립되며, 적립한 솜은 양도도 가능해 친구나 가족끼리 모아서 사용할 수 있는 점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에버랜드는 솜사탕 회원 400만명 돌파를 기념해 고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2월 한 달 동안 다양한 '솜사탕' 이벤트를 진행한다. 세 자녀 이상의 가족들에게는 만 12세 이하 자녀 한 명이 1년 정기권에 가입하면 나머지 형제, 자매에게 같은 정기권을 무료로 제공하는 '1+N 갓벽 이벤트'를 18일까지 실시한다.

정기권 1+N 가입은 36개월 이상 12세 이하 어린이 자녀에게 적용되며, 가족관계증명서 등 증명서류를 제시하면 된다. 설 연휴를 맞이해 이달 12일까지 에버랜드를 방문하는 14세 미만 회원에게 5천 솜을 선물하고, 정기권 고객에게는 8일부터 18일까지 식음·상품 쿠폰 등 다양한 혜택으로 구성된 설 선물 쿠폰팩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솜사탕 친구 초대 이벤트, 어트랙션 대기동선 게릴라 OX퀴즈, 경품 룰렛 돌리기 등 2월 내내 다채로운 이벤트가 펼쳐질 예정이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앞으로도 솜사탕 멤버십을 통해 더 큰 행복을 선물할 수 있도록 특별하고 풍성한 혜택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