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은 북경사무소 20주년… 이창용 "양국 부동산·부채·인구감소 해결 협력강화"

공유
0

한은 북경사무소 20주년… 이창용 "양국 부동산·부채·인구감소 해결 협력강화"

이창용 총재 기념사. 사진=한국은행
이창용 총재 기념사. 사진=한국은행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 7일 중국 북경에서 열린 '한국은행 북경사무소 개소 20주년 기념식'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는 이창용 총재를 비롯해 판궁성 중국인민은행 총재, 정재호 주중대한민국대사관 대사, 황이핑 북경대학교 교수, 외국 중앙은행·국제기구 수석 대표 등 한·중 금융기관 관계자 총 120여명이 참석했다.
이 총재는 기념사에서 참석해 준 귀빈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그는 지난 20년간 한·중 간의 교역이 약 6배 증가했으며, 단순한 중간재 교역에서 벗어나 기술집약적 구조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또한 금융 연계성과 해외직접투자 규모도 증가했다고 강조했다.

이 총재는 "양국은 통화스왑 체결과 치앙마이 이니셔티브 참여를 통해 위기 대응 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함께 노력해왔다"며 "양국이 공통으로 직면한 부동산 시장 관련 이슈, 과다부채 문제, 인구감소와 고령화 등 다양한 사회·경제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판궁성 총재와 정재호 대사는 이 자리에서 한국은행 북경사무소의 개소 20주년을 축하하고 양국의 발전에 더욱 기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 총재는 8일 북경대학에서 'Monetary Policy in Practice: Integrated Policy Framework and Forward Guidance'라는 주제로 강연을 실시할 예정이다.


노훈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unjuro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