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 149개국 중 살기 좋은 나라 23위"

공유
0


"한국 149개국 중 살기 좋은 나라 23위"

center


우리나라가 세계 149개국 중 23번째로 '살기 좋은 나라'인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에 따르면 미국 비영리단체인 사회발전조사기구가 발표한 ‘2019 사회발전지수(SPI)’ 조사에서 우리나라는 종합점수 85.61점을 얻어 23위를 차지했다.

이는 작년의 18위보다는 5계단 하락한 수준이다.

우리나라 순위는 2015년 29위, 2016년 26위, 2017년 26위 등이었다.

올해 조사에서 우리나라는 영양, 기본 의료지원, 물·위생, 주거, 개인안전 등을 포함하는 '인간의 기본 욕구' 부문에서는 96.87점으로 7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성 소수자 포용·성별 정치적 영향력 등을 포함한 '기회' 부문(26위)과 기초 지식, 정보·통신 접근성 등이 대상인 '웰빙' 부문(25위)에서는 상대적으로 낮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공기의 질과 수질을 평가하는 '환경의 질' 부문에서는 61.02점(92위)을 받아 작년보다 순위가 40계단이나 하락했다.

올해 가장 살기 좋은 나라로는 종합점수 90.95점을 받은 노르웨이가 차지했다. 노르웨이는 2년 연속 1위다.

덴마크가 2위를 차지했고 스위스, 핀란드, 스웨덴, 아이슬란드가 그 뒤를 이었다.

아시아에서는 일본이 10위, 중국이 89위로 나타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