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웅진식품, 60회 무역의 날 ‘2천만달러 수출탑’ 수상

공유
0

웅진식품, 60회 무역의 날 ‘2천만달러 수출탑’ 수상

웅진식품 ‘이천만불 수출의 탑’ 수상  /사진=웅진식품이미지 확대보기
웅진식품 ‘이천만불 수출의 탑’ 수상 /사진=웅진식품
웅진식품이 제60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2천만달러 수출탑’을 수상했다.

8일 웅진식품에 따르면 수출의 탑 시상식은 내년 12월 5일 무역의 날에 한국무역협회 주간 하에 개최되는 시상식이다. 협회는 지난 1년간 한국의 국제적 위상과 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들에게 ‘수출탑’을 수여하고 있다.
웅진식품은 베트남, 대만, 중국, 필리핀 등 31개 국가에서 웅진식품의 제품을 판매하며 한국 식음료를 널리 알리고 있다. 웅진식품의 대표 음료인 아침햇살과 주스류, 홍삼 등이 수출 품목에 해당한다.

웅진식품 해외 사업 관계자는 “현재 수출 중인 국가들 외에도 더 많은 수출 국가를 개척하고자 임직원들이 노력하고 있다”며 “더욱 다양한 웅진식품 제품을 통해 한국 식음료 문화를 해외에 널리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웅진식품은 아침햇살을 앞세워 수출 확대에 힘쓰고 있다. 아침햇살은 베트남에서 K-프리미엄 음료로 자리잡아 꾸준히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

베트남에서 주로 판매되고 있는 제품은 500ml와 1.5L 페트병으로 500ml 기준 2021년 756만 병, 2022년 1021만 병 판매되며 판매량이 90% 증가했고, 첫 수출이 시작된 2015년 약 120만 병을 판매한 것과 비교하면 10배 가까이 성장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