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종호 기보 이사장, 에스티에스로보테크 현장방문·규제 혁신 추진

공유
0

김종호 기보 이사장, 에스티에스로보테크 현장방문·규제 혁신 추진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오른쪽 두번째)과 김기환 에스티에스로보테크 대표이사(오른쪽 세번째). 사진=기술보증기금이미지 확대보기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오른쪽 두번째)과 김기환 에스티에스로보테크 대표이사(오른쪽 세번째). 사진=기술보증기금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이 23일 산업용 로봇제조기업 에스티에스로보테크를 방문, 로봇산업의 발전과 혁신을 위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날 방문은 로봇산업의 현안과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고 로봇산업 활성화를 위한 규제 개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에스티에스로보테크는 맞춤형 로봇 관리 솔루션을 통해 협동 로봇을 제작, 산업현장의 단순 노동을 자동화 하는 기술을 선도하고 있다. 기보는 에스티에스로보테크의 우수한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을 바탕으로 한 단계 스케일업 할 수 있도록 미래전략산업 우대보증, R&D 패스트트랙 사업화보증 등을 지원한 바 있다.
김종호 이사장은 김기환 에스티에스로보테크 대표와 함께 현장을 살펴보고 “우리 중소기업이 미래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탄탄한 제조기반에 지능형로봇과 같은 디지털기술을 접목하여 산업융합을 이루어야 한다”며 “앞으로 디지털전환(DX)의 핵심인 로봇산업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현장의 문제점을 반영하여 규제개선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김종호 이사장은 이날 부울경지역 방문으로 2023년도 현장방문 토론회 공식 일정을 마무리했다. 김 이사장은 상·하반기 총 8개 지역본부를 방문, 임직원을 격려하고 중소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해왔다. 하반기 들어서는 정부의 킬러규제 혁신 기조에 맞춰 중소기업 규제·정책분야 외부 전문가와 함께 규제 애로기업을 방문하고 구체적인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기보는 올해 방문을 통해 발굴한 규제 애로사항을 중소기업 옴부즈만에 건의해 적극적인 해결책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으로도 현장토론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중소기업의 규제 애로사항을 적극 발굴 및 해소하고, 킬러규제 혁파에 앞장서 내부 지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노훈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unjuro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