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기보, 정보공개 종합평가 5년 연속 최우수 기관 선정

공유
0

기보, 정보공개 종합평가 5년 연속 최우수 기관 선정

기술보증기금 본점. 사진=기술보증기금이미지 확대보기
기술보증기금 본점. 사진=기술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이 행정안전부 주관 ‘2023년 정보공개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기보는 지난 2019년 정보공개 종합평가가 처음 실시된 이후 5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달성했다.
정보공개 종합평가는 ▲사전적 정보공개 ▲원문정보 공개 ▲정보공개 청구 처리 ▲고객관리 및 운영 등 총 4개 분야 12개 지표로 구성된다.

행안부는 정보공개제도 운영의 신뢰성·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매년 공공기관의 정보공개 운영실적을 4개 등급(최우수, 우수, 보통, 미흡)으로 평가하고 있다.

올해 평가는 중앙행정기관⋅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 등 550개 기관을 대상으로 이루어졌다.

기보는 높은 수준의 정보공개를 위해 작년 한 해 동안 ▲정보공개 업무처리를 위한 역량 강화 교육 ▲원문공개 열람분석을 통한 수요자 요구에 맞춘 원문정보 공개 ▲개방형 포맷을 적용한 적극적인 사전정보공표 등록 ▲홈페이지 방문고객 분석을 통한 정보제공과 모니터링 등 국민의 알권리 충족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중점적으로 추진해왔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직원 교육, 국민 시각에 맞춘 적극적인 정보공개 등 전 직원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 올해도 최우수 등급을 받을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국민 관심분야를 능동적으로 공개하고 정부 정책에 맞춘 디지털방식을 적극 도입함으로써, 국민의 눈높이에서 정보를 충분히 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노훈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unjuro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