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조성욱, "하도급 불공정 행위 감시…구조적 개선책 마련"

공유
0


조성욱, "하도급 불공정 행위 감시…구조적 개선책 마련"

center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19일 "하도급 불공정 행위를 지속적으로 감시하면서 엄중히 제재하고 구조적 개선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조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하도급법 위반 벌점제 정비를 위한 토론회'에서 축사를 통해 "갑을 간 힘의 불균형을 완화하기 위한 구조적·제도적 접근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올해 공정위는 공정경제의 온기를 하도급 분야 전반으로 확산하기 위한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으며, 불공정 행위에 대한 감시도 강화했다"고 강조했다.

조 위원장은 미국의 유명 여성 화장품 '메리 케이'의 창업자인 메리 케이 애시가 '충분히 오래 들으면 상대방은 대개 좋은 해결책을 알려주기 마련이다'고 한 말을 소개하며 "공정위도 여러 목소리를 경청하고 향후 법 집행과 정책 추진 과정에서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과 한국공정경쟁연합회가 주관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